2020-02-26 10:22[스노우볼레터] 한국의 장기 배당 성장주 20선 - 692개 대상 | 기본 카테고리
http://blog.itooza.com/personal.htm?blogid=muwee2001&post=202002261022121878694A

 

아이투자
FNedu아카데미아이투자 아이투자 아이투자 
안녕하세요 손송호님, 02월26일(수) 입니다.
하루라도 빨리 투자를 시작하고, 
하루라도 더 오래 투자하라

[스노우볼레터]한국의 장기 배당 성장주 20선 - 692개 대상

현재 증시의 가장 큰 이슈는 단연 코로나바이러스입니다. 증시뿐만 아니라 각종 행사 및 일정이 연기·취소되는 등 우리 생활 전반에 영향을 주기 시작했습니다. 모쪼록 이번 사태가 빨리 수습되길 기원하며 특히 일선에서 애쓰고 계신 의료진과 관계자분들께 응원과 감사한 마음을 전합니다.

이번 일처럼 시장 전체에 악영향을 주는 이슈가 발생했을 땐 일부 테마주로 거론된 종목을 제외한 대다수 종목의 주가가 한 방향으로 움직입니다. 즉, 지난 월요일(24일)처럼 일제히 급락하거나 어제(25일)처럼 한꺼번에 반등하는 식이죠. 주가 변동성도 커져서 시세판을 보고 있으면 감정적인 판단을 내리기 일쑤입니다.

많은 투자 대가는 이럴 때 주가를 보지 말고, 조용히 할 일을 하라고 조언합니다. 특히 역발상 투자의 대가였던 존 템플턴은 아래와 같은 말로 이런 시기에 해야 할 일을 구체적으로 언급합니다.

"시장의 패닉에 절대 즉각적으로 행동하지 마라. 팔아야 할 시점은 시장이 추락하기 이전이지 추락한 다음이 아니다. 오히려 숨을 한 번 깊이 들이쉬고, 조용히 자신의 포트폴리오를 분석해 보라."

코로나바이러스만 아니라면 시장의 이슈는 연초부터 이어지는 배당과 실적 발표일 것입니다. 오늘 스노우볼 레터는 25일까지 2019년 배당을 발표한 기업 중 장기 배당성장주를 찾아봤습니다. 모두 692개 기업 대상입니다. 이들 기업의 최근 10년(2009~2019)을 살펴 전년 대비 배당금을 늘린 횟수를 조사했습니다. 주당배당금 기준이며 주식 수 변동을 고려해 계산된 수치입니다.

집계 결과 리노공업이 최근 10년 연속 매년 배당을 늘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재까지 작년 배당을 공시한 기업 중에 유일합니다. 10년 동안 연평균 배당성장률이 16%를 기록한 덕분에 지난 2009년 263원이던 배당금이 2019년은 1200원으로 약 4.5배 커졌습니다.

LG생활건강과 NAVER, SK, 솔브레인도 한 번의 동결을 제외하면 매해 배당금을 인상했습니다. 특히 최근 5년 배당금 성장률을 보면 LG생활건강과 SK의 증가 속도가 빠름을 알 수 있습니다.

이 밖에 최근 10년 동안 배당을 줄인 적이 없는 기업은 이크레더블, 대한약품, 삼진제약, 인터로조, 한세실업 등입니다. 이들은 1~2차례 동결 외엔 모두 전년 대비 많은 배당을 주주에게 지급했습니다.


존 템플턴은 평소에도 주가가 내리면 사야 할 '매수 리스트'를 갖고 있었던 거로도 유명합니다. 장기간 꾸준히 배당을 늘린 기업은 거의 예외 없이 장기 주가도 상승했습니다. 배당 발표가 마무리되면 위 리스트를 업데이트해 다시 제공해 드리겠습니다. 독자 여러분의 '매수 리스트' 작성에 도움이 되셨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위 내용은 투자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행해진 거래에 대해 아이투자(www.itooza.com)는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가치를 찾는 투자 나침반, 아이투자(www.itooza.com)>

FNedu 아카데미- 단과반

 

 

2020-02-26 10:21게일하워드 | 기본 카테고리
http://blog.itooza.com/personal.htm?blogid=muwee2001&post=202002261021161065128A

https://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chkkkkk&logNo=220335826284&proxyReferer=http%3A%2F%2F210.91.152.242%2Ftm%2F%3Fa%3DCR%26b%3DWIN%26c%3D300012123322%26d%3D32%26e%3D9402%26f%3DbS5ibG9nLm5hdmVyLmNvbS9jaGtra2trLzIyMDMzNTgyNjI4NA%3D%3D%26g%3D1582679306416%26h%3D1582679306388%26y%3D0%26z%3D0%26x%3D1%26w%3D2018-07-10%26in%3D9402_1008_00006514%26id%3D20200226

 

https://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dks1966&logNo=80098591904&proxyReferer=http%3A%2F%2F210.91.152.242%2Ftm%2F%3Fa%3DCR%26b%3DWIN%26c%3D300012123322%26d%3D32%26e%3D9402%26f%3DbS5ibG9nLm5hdmVyLmNvbS9ka3MxOTY2LzgwMDk4NTkxOTA0%26g%3D1582679507570%26h%3D1582679507527%26y%3D0%26z%3D0%26x%3D1%26w%3D2018-07-10%26in%3D9402_1011_00006731%26id%3D20200226

 

http://blog.daum.net/eunsil7634/42

 

https://news.joins.com/article/1901256

 

 

 

 

 

2020-02-26 10:03켈리공식 위키백과 | 기본 카테고리
http://blog.itooza.com/personal.htm?blogid=muwee2001&post=202002261003035418692A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검색하러 가기

확률론과 시제간(intertemporal) 포트폴리오 선택에서, 켈리공식 (또는 켈리기준켈리전략켈리베팅)은 반복되는 일련의 베팅에서 최적 베팅규모를 결정하는 공식이다. 단순화된 몇가지 가정 하의 대부분의 도박과 몇몇 투자 시나리오에서, 켈리공식은 장기적으로 다른 어떤 전략보다 우월한 성과를 낸다. (장기란, 관측된 베팅 성공의 비율이 베팅이 성공적일 확률과 동일해지는 기간을 의미한다.) 벨 연구소의 연구원이었던 J. L. Kelly가 1956년 기술하였다. 켈리공식의 현실적 유용성은 검증되었다.

켈리공식은 사전적으로 결정된 비율의 자산을 베팅하는 것이며, 반직관적일수 있다. 한 연구에서 각 참여자가 $25를 받고 60% 확률로 앞이 나오는 동전던지기에 베팅할 것을 요구했다. 최대로 가져갈 수 있는 돈은 $250이었다. "놀랍게도, 28%의 참여자가 파산했고, 평균 지급금액은 $91에 불과했다. 21%의 참여자만이 최대치에 도달했다. 61명 중 18명의 참여자는 한 번의 동전던지기에 올인했고, 2/3의 참여자는 어떤 판에서 뒷면에 걸었다. 두 접근법 모두 최적과는 거리가 멀다." 실험의 확률에 근거해 켈리공식을 사용할 경우, 올바른 접근법은 각 시행에서 걸 수 있는 돈의 20%를 거는 것이다. 베팅 규모는 질 경우 감소하고, 이길 경우 증가한다.

켈리공식이 장기적으로 다른 어떤 전략보다 더 좋은 성과를 약속한다는 것이 무조건적인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몇몇 이코노미스트들은 이에 격하게 반발하며, 개개인의 특정한 투자제약이 최적 성장률에 대한 필요성을 압도할 수 있다고 주장한다. 일반적으로 인정되는 대안은 베팅의 크기가 베팅 결과의 기대 효용을 극대화 해야 한다는 기대 효용이론이다. (로그 형태의 효용을 갖는 개인에게, 켈리 공식은 효용을 극대화 하므로 문제가 없다; 더 나아가, Kelly는 원 논문에서 유한한 횟수의 시행만이 이뤄지는 도박의 경우 효용함수가 필요하다고 명확히 언급했다.) 변동성을 축소하기 원하거나, 베팅에서의 우월성 계산시 포함된 비결정론적 오류로부터의 보호 등 현실적인 여러 이유 때문에, 현실적으로는 켈리공식 지지자들도 일반적으로 부분적 켈리(켈리공식에서 산출된 금액의 특정 비율을 베팅하는 것)를 주장한다.

최근 켈리공식은 투자론의 주류의 일부가 되었고, 워렌 버핏과 빌 그로스 등 성공한 투자자들이 켈리공식을 사용한다는 주장이 제기되어왔다.

내용[편집]

패배 시 베팅 금액 전체를 날리고, 승리시 베팅금액x배당률을 획득하는 단순한 베팅을 생각해보면, 켈리 공식은 아래와 같다:

*={\frac bp-qb}={\frac p(b+1)-1b},}"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2.005ex; margin: 0px; display: inline-block; width: 28.95ex; height: 5.843ex;">

여기서,

예를 들어, 승리 확률이 60%인 도박에서(p=0.6, q=0.4), 도박사가 승리시 1대1보상을 받는 경우(b=1), 보유자금의 장기 성장률을 극대화하기 위해, 각 베팅 기회에서 도박사는 총 보유자금의 20%씩을 걸어야 한다.

도박사가 우위를 갖지 못한다면, 다시말해 b=q/p인 경우, 켈리공식은 한 푼도 걸지 말 것을 추천한다.

도박사의 우위가 음(-)인 경우 (b<q/p), 켈리공식은 음(-)의 결과를 나타내며, 이는 도박사가 반대편에 베팅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예를 들어, 표준 아메리칸 룰렛에는, 적색에 걸 경우 1대이1보상을 제공하고, 룰렛 상 적색은 18개, 적색외가 20개 있다(p=18/38). 켈리공식의 결과는 -1/19로, 이는 도박사가, 적색이 나오지 않는다에 총 보유자금의 1/19를 걸어야 한다는 뜻이다. 불행히도, 카지노는 어떤 결과가 나오지 않는다에 거는 것을 허가하지 않으므로, 켈리공식에 따른 베팅을 할 수는 없다.

윗글의 오류: 카지노 아메리칸 룰렛은 적색 18 흑색 18 녹색 2 로 적색외 라고 표현 했다면 흑색과 녹색에 걸면 되는 것이나 배당이 38배가 아닌 36배를 줌으로 카지노는 이득을 취하기 때문에 켈리가 안되는 것이다

1원을 걸 경우 나올 수 있는 두 가지 결과가 1) p의 확률로 b원을 획득 또는 2) 베팅한 1원을 날리는 것, 즉 q의 확률로 -1원을 획득하는 것이므로, 첫 공식의 분자는 1원을 걸때 기대 순수익이다. 따라서:

*=}"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671ex; margin: 0px; display: inline-block; width: 4.828ex; height: 2.676ex;">(기대 순수익)/(승리시 순수익)이다.

b=1인 도박에서, 첫번째 공식은 아래처럼 정리될 수 있다:

*=p-q}"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671ex; margin: 0px; display: inline-block; width: 10.553ex; height: 2.676ex;">

\displaystyle q=1-p"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671ex; margin: 0px; display: inline-block; width: 9.34ex; height: 2.509ex;">이므로, 다시 정리할 수 있다:

*=2p-1}"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671ex; margin: 0px; display: inline-block; width: 11.808ex; height: 2.676ex;">

투자의사결정과 관련된 더 일반적인 문제는 아래와 같다:

  1. 성공확률은 이다.
  2. 성공한다면, 투자금액은 에서 \displaystyle 1+b"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505ex; display: inline-block; width: 5ex; height: 2.343ex;">로 증가한다.
  3. 실패한다면 (실패할 확률은 \displaystyle q=1-p"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671ex; display: inline-block; width: 9.34ex; height: 2.509ex;">) 투자금액은 에서 \displaystyle 1-a"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505ex; display: inline-block; width: 5.233ex; height: 2.343ex;">로 감소한다.(앞선 설명에서 =1로 가정된 것이다.)

이때, 켈리공식은 상대적으로 단순한

*=p/a-q/b}"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838ex; margin: 0px; display: inline-block; width: 15.105ex; height: 2.843ex;">

로 정리될 수 있다. 이 공식이 특정 조건 하에서 위에 나타난 원래 표현(\displaystyle b=a=1"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338ex; margin: 0px; display: inline-block; width: 9.587ex; height: 2.176ex;">일 때,*=p-q}"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671ex; margin: 0px; display: inline-block; width: 10.553ex; height: 2.676ex;">)으로 단순화될 수 있다.

최소한 매우 작은 금액이라도 투자하는 것이 유리하기 위해서 (즉, *>0}"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671ex; margin: 0px; display: inline-block; width: 6.636ex; height: 2.676ex;">이기 위해서는,)

\displaystyle pb>qa"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671ex; margin: 0px 0px 0px -0.089ex; display: inline-block; width: 7.654ex; height: 2.509ex;">

여야만 한다. 이는 단순히, 투자가 합리적이기 위해서는 기대이익이 기대손실을 초과해야 한다는 사실에 지나지 않는다.

이러한 일반적 결과는, 차입투자(leverageing; 투자를 위한 차입조달)를 할 경우, \displaystyle a>1" style="border: 0px; vertical-align: -0.338ex; margin: 0px; display: inline-block; width: 5.491ex; height: 2.176ex;">이 되어 최적 투자금액 비율을 감소시키는지를 잘 보여준다. 자명하게도, 성공확률 가 아무리 크더라도, 가 충분히 크면 최적 투자금액 비율은 0이다. 따라서, 지나친 신용거래는 당신이 얼마나 뛰어난 투자자인지와 무관하게 투자 전략상 좋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