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향

2021-11-22 18:25
https://blog.itooza.com/hyang64
앨리스 슈뢰더, [스노볼2].. P.360

워런 버핏의 투자 원칙
1. 돈을 잃지 말라
2. 1번 원칙을 잊지 말라
3. 빚을 지지 말라
Buffett's sayings: Rule number one, don't lose money. Rule nmber two, don't forget rule number one. Rule number three, don't go into debt.

숙향

2021-09-29 07:56
https://blog.itooza.com/hyang64
버크셔 해서웨이는 이미 오래 전에 “갈수록 더 부유해지는(get rich)" 주식에서 ”현재 부에 머무르는(stay rich)" 주식이 되었다.
- 휘트니 틸슨의 투자자 서한 중 일부, 'BERKSHIRE HATHAWAY IS BELOW BUFFETT’S BUY PRICE' 2021-09-23
- 아이투자 홈페이지, 김상우 님이 번역해 올린 글(9/24)에서 옮겼습니다.

숙향

2021-09-29 04:40
https://blog.itooza.com/hyang64
요한 페터 에커만, [괴테와의 대화]..

여행:
누구나 떠날 때 그대로 돌아오는 것이 보통이지. 돌아올 때 우리의 경우에 어울리지 않는 생각을 가지고 돌아오는 일이 없도록 조심하지 않으면 안 되네.
가령 나는 이탈리아에서 아름다운 계단의 개념을 가지고 돌아왔지. 그리고 나는 이 개념 때문에 확실히 내 집을 엉망으로 만들었어. 계단에 신경을 쓰느라 방을 모두 어울리지 않게 작게 만들어 버렸거든.
중요한 것은 자기 자신을 억제하는 방법을 배워야 한다는 거지. 만약 내가 아무에게도 방해받지 않고 제멋대로 행동했다면 틀림없이 자신뿐만 아니라 주위 사람까지 파멸에 빠뜨렸을 것이야.

충고:
충고라는 것은 쉬운 일이 못 되지. 세상에 나가 보면 곧 알게 되지만 가장 현명한 것이 의외로 실패하고 이따금 가장 허무맹랑한 것이 성공을 거두는 경우가 있어. 그리고 이것을 알게 되면 누구나 조언하는 것을 주저하게 되네. 요컨대 조언을 구하는 것도 바보스럽고 조언을 해 주는 것도 월권 행위이지.
그러니 우리는 자신도 협력할 의향이 있는 것에 한해서만 조언하는 것이 좋아. 어떤 사람이 나에게 좋은 충고를 원한다면 나는 그 사람에게 조언하는 것을 아끼자 않을 게야. 그러나 그 사람이 그 조언에 따라 행동하지 않을 것을 조건으로 할 거네.
외유내강 (xxx.xxx.xxx.252) 21.11/17 23:59  
"그러니 우리는 자신도 협력할 의향이 있는 것에 한해서만 조언하는 것이 좋아" 라는 부분을 나이들수록 깊이 깨닫고

있습니다. ^^

숙향

2021-09-15 13:59
https://blog.itooza.com/hyang64
요한 페터 에커만, [괴테와의 대화].. 에커만(1792~1854)이 만년의 요한 볼프강 폰 괴테(1749~1832)와의 만남을 정리한 기록

에커만: 멋지고 즐거운 연극이 상영될 때는 좋지만, 연극이 좋지 않을 때는 참고 견디면서 보지 않으면 안 되지요.
괴테: 밖으로 나가려고 해도 참고, 재미없는 연극이라도 억지로 구경해주는 것도 좋은 일이야. 그렇게 되면 좋지 않은 연극에 대한 혐오감이 뼈에 사무치도록 느껴져서 그만큼 좋은 연극에 대한 안목도 생기게 마련이지.
괴테: 그러나 독서의 경우에는 그렇지 않아. 마음에 안 들면 책을 멀리하면 그만이지.
에커만: (독백)나이 든 사람들은 언제나 때에 알맞은 좋은 말을 하는구나.
- 1823년 10월 14일 만남
래오 (xxx.xxx.xxx.71) 21.09/18 08:30  
감사합니다
숙향 (xxx.xxx.xxx.25) 21.09/24 13:19  
썰렁한 이곳까지 찾아와서 격려해주신 래오 님께 감사 드립니다^^

숙향

2021-09-10 08:56
https://blog.itooza.com/hyang64
주희, 소학(小學).. 79

선비란 천하 사람들이 근심하기 전에 먼저 근심해야 하며(士當先天下之憂而憂), 천하 사람들이 즐거워 한 뒤에 즐거워해야 한다(後天下之樂而樂也). - 선우후락(先憂後樂)
- 송나라 범중엄(范仲淹, 989∼1052)